메뉴 건너뛰기

economy

주식 경제 NEWS

모두의재테크 공지
조회 수 237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항암바이러스제+면역관문억제제' 병용투여 임상에서 밝혀져

article.jpg


최신 항암제로 떠오르는 항암바이러스제와 면역관문억제제를 병용투여한 결과, 면역관문억제제를 단독투여했을 때보다 암 완치율이 6배에 달한다는 임상 데이터가 처음으로 나왔다. 

30일 제약·바이오업계에 따르면 다국적제약사 암젠이 시판 중인 항암바이러스제 '티벡'(T-VEC, 상품명 임리직)을 MSD가 판매 중인 면역관문억제제 '키트루다'와 병용투여한 임상1상에서 피부암 '흑색종' 완치율이 33%에 달했다. 이는 지난달 세계적인 학술지 '셀'(CELL)에 게재됐다.

이러한 완치율은 앞서 공개된 '키트루다' 단독투여 임상3상에서의 흑색종 완치율 5%보다 6배 이상 높은 수치다. 또 지난 2015년 뉴 잉글랜드 저널 오브 메디슨(NEJM)에 실린 '키트루다'와 또다른 면역관문억제제 '옵디보'를 병용투여했을 때 11.5%보다도 3배 높은 완치율이다. 이는 항암바이러스제가 암치료 효과를 높이는데 중요한 기폭제가 된다는 것을 방증하는 분석이다. 

이번 임상1상에서 '티벡'과 '키트루다'를 21명의 피험자에게 병용투여한 결과 7명에게서 종양이 완전 소실되는 완전 관해율(CR)을 나타냈다. 또 6명은 종양크기가 30% 이상 줄어드는 부분반응율(PR)을 보여, 병용요법 효과를 보인 비율(RR)이 62%에 달했다. 이는 '키트루다'를 단독투여했을 때의 비율(RR) 33.7%보다 2배가량 높은 비중이다.

면역관문억제제는 처방률이 급증하고 있는 최신 항암제 계열에 속한다. 암세포가 면역세포 기능을 억제하고 있는 환경에서 다시 면역체계를 되살리도록 하는 새로운 치료기전을 갖는다. 대표적인 면역관문억제제로는 다국적제약사 BMS제약의 '여보이'·'옵디보'와 MSD의 '키트루다', 아스트라제네카의 '더발루맙', '트레멜리무맙' 등이 있다. MSD가 지난 27일 발표한 실적에 따르면 '키트루다'는 올 3분기 10억4700만달러(약 1조1780억원) 매출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194% 증가하며 실적몰이 중이다. 

항암바이러스제는 '바이러스' 성분 약물이 암세포로 투입해 증식한 뒤 암세포를 터뜨리는 작용기전을 갖는다. 암세포가 파괴되면 인체 면역세포가 이를 항원(안좋은 물질)으로 인식해 공격한다. 면역세포는 이를 기억해둔 뒤 암이 재발하면 또 공격한다. 이에 따라 항암바이러스제도 암세포 사멸에 관여하지만 첨병 역할을 병행하면서 면역관문억제제의 행군 길을 터주는 것으로 볼 수 있다. 

국내에서는 신라젠의 '펙사벡'이 '티벡'과 같은 항암바이러스제 계열 신약물질로 현재 여러 글로벌 임상을 진행하며 신약 탄생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특히 '펙사벡'은 암세포에 직접 주사해야 하는 '티벡'과 달리 정맥을 통한 전신투여가 가능해 여러 암종에 대한 치료 적응증을 확대해 나갈 수 있다는 점을 차별성으로 내세우고 있다. 현재까지 전세계적으로 시판되고 있는 항암바이러스제는 '티벡'뿐이다.


한편 '펙사벡'은 미국 국립보건원(NIH) 산하 국립암연구소(NCI) 주관으로 대장암 신약 개발을 위해 이달부터 다국적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의 면역관문억제제 '더발루맙'(PD-1 억제제), '트레멜리무맙'(CTLA-4 억제제)과 병용요법 임상1·2상을 개시한 상황이다. 미국 바이오제약사 리제네론도 신장암 치료제 개발을 위해 자체 면역관문억제제 'REGN2810'(PD-1 억제제)과 '펙사벡' 병용요법 임상을 내년 1월부터 시작한다. '펙사벡'은 간암 치료제 개발을 위한 글로벌 임상3상을 별도로 진행하고 있다.

?
  • profile
    jinsun**** 2017.10.30 14:07
    33%에 달했구나
  • profile
    쌀포대 2017.10.30 17:50
    흠.. 자꾸만 제약쪽에 눈이 가네요~~
  • ?
    주달 2017.10.30 17:52
    제약바이오는 여전히 유효할거에요
  • profile
    쌀포대 2017.10.30 18:00

    5년전쯤 멋모르고 한올에 가치 투자했다가 3600원쯤에 손절했더니
    얼마 후 1만 5천원까지 간 아픔이 있어서 제약바이오쪽은 관심에서 멀어진 섹터였는데

    좋은 종목 알려주시면 한번 도전해볼까 생각중이랍니다. ^^/

    그나저나 주달님. 파티는 내일 슛팅만 아니면 들어갈만 한가요?
    오늘 이슈 눌림목인거 같아서 10,700원에 대놨는데 안잡히더라고요ㅡㅜ
    더 하락 가능성은 보이는데 바닥같기도 하고.. 이슈가 질질 끌리면 주가조정만 맞을 거 같기도 하고..(오전에 딴일하느라 못봤더니.. 힝..)

  • ?
    주달 2017.10.30 18:04
    일단 이젠 일정이 상당히 임박이라...사실 오늘 보합이거나 한두호가 상승을 바랐는데 ㅋㅋㅋㅋ악재뉴스가 나오는바람에

    저는 일정이 지나기전에 컷트하는 매매를 하기때문에, 너무 임박하면 짤짤이로 접근을 하는편입니다.(비중을 안실어요)

    현재는 튈지말지 반반인 구간입니다.
  • profile
    쌀포대 2017.10.30 18:09
    오~ 명확한 답변 감사드려요.
    항상 감사합니다^_^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45 활기 찾는 증시… 9월 거래대금 하루 10조 회복 file 스텝원 2018.10.01 79
844 환율조작국 피했지만 中경제 곳곳 '경고등'…'위기론'도 고개 file scorpion 2018.10.20 35
843 환율로 번진 G2 무역전쟁… 韓, 위안화 리스크 직격탄 file 스텝원 2018.07.23 20
842 환율 1090원마저..이례적인 원화 초강세 5가지 이유 2 file 주달 2017.11.22 98
841 확산되는 美·中 무역전쟁… 펀드시장선 이미 '미국 勝' file 스텝원 2018.07.12 39
840 확 좁혀진 장·단기 금리差…"채권시장의 경기침체 신호"(종합) file 스텝원 2018.08.21 16
839 호황 맞은 미국이 돈줄 죄자… 신흥국 ‘머니 엑소더스’ 휘청 file 스텝원 2018.09.14 19
838 현재 원화 강세의 이유 2 file 주달 2017.11.17 245
837 현대硏 "경기 침체국면 진입…급격한 불황 가능성 우려" file 스텝원 2018.06.04 56
836 해외주식투자 자칫 배보다 배꼽이 더 커져 file pioneer 2018.09.26 26
835 해외발 악재에 실적전망 더 어둡다 file zenon 2018.07.12 50
834 해외 IB "한국 증시 흥미 잃었다…단기적 조정 불가피" file 스텝원 2018.11.09 138
» 항암바이러스 '효과입증'…병용투여시 암완치 6배↑ 6 file 주달 2017.10.30 237
832 항만 환적화물 처리량, ‘한진해운’ 사태 후폭풍 회복 중…9월 광양항 120%↑ 2 지상몬 2017.10.30 54
831 한은, 금리 인상 딜레마 file 스텝원 2018.09.06 33
830 한은 전망 되짚으니...3·4분기 성장률 평균 '0%중반대' file punch 2018.10.21 48
829 한은 올 성장률 전망 2.9%로 하향…내년도 2.8%로 내려 file zenon 2018.07.12 17
828 한은 국제국장 "신흥국 금융 불안, 韓 안전지대 아니다" file 스텝원 2018.10.08 72
827 한은 "중국, 지금은 '위안화 절하 카드' 안 꺼낼듯" file nightwalker 2018.07.29 17
826 한은 "신흥국 금융불안, 韓 영향 제한적" file 스텝원 2018.10.08 5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 Next
/ 43
위로